금메달이다! - 9일(현지시간) 멕시코 티후아나에서 열린 제8회 세계청소년태권도선수권대회 마지막 날 여자 -55kg급 결승전에서 최수지(효정고)가 영국의 존스 제이드와의 결승전. 최수지가 3회전 종료 직후 오른손을 번쩍 치켜 들며 금메달 획득을 기뻐하고 있다.

맞으면 진다 - 마지막 날 여자 -55kg급 결승전에서 최수지(효정고)가 영국의 존스 제이드의 오른발 내려찍기 공격을 피하고 있다. 최수지는 이날 15대 12로 승리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승자도 패자도 없다 - 마지막 날 남자 -59kg급 결승전에 출전한 정인창(영천고)이 그리스의 크린디스 첼로스를 꺾고 금메달을 확정 지은 뒤, 상대의 손을 들어주고 있다.


금메달 내려찍기 - 마지막 날 남자 -59kg급 결승전에 출전한 정인창(영천고)이 그리스의 크린디스 첼로스의 안면에 내려찍기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이날 정인창은 5대 4로 승리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여자 -52kg 결승전 - 3일 째 여자 -52kg급 결승전 경기에서 한국의 임소라 선수가 크로아타아의 탄자 (Tamja) 선수 얼굴 공격을 하고 있다. 임소라 선수 금메달 차지.


여자 -42kg 결승전 - 3일 째 여자 -42kg급 결승전 경기에서 한국의 송나희 선수가 크로아타아의 아나 (Ana) 선수를 공격 하고 있다. 송나희 선수 금메달 차지.


3일 째 여자 -59kg급 결승전 경기에서 한국의 문소연 선수가 이란의 사헤비 (Sahebi) 선수 얼굴 공격을 하고 있다. 문소연 선수 금메달 차지.


3일 째 남자 -45kg 결승전 경기에서 멕시코의 까를로스 마바로 발데스 (Carlos Navarro Valdez) 선수가 이란의 모하마드 (Mohammad) 선수를 공격하고 있다. 멕시코 선수 금메달 차지.


3일 째 남자 -78kg 경기에서 이란의 모르떼자 (Morteza) 선수가 포르투갈의 장 미셀 (Jean Michel) 선수 얼굴 공격을 하고 있다. 이란선수 금메달 차지.


3일 째 남자 -68kg 결승전 경기에서 한국의 김제근 선수가 크로아티아 솔레니키 틴 선수를 뒤후려차기를 하고 있다. 김제근 선수가 금메달을 차지했다.


‘3점 얼굴 내려찍기’ 7일 멕시코 티후아나에서 열린 남자 -48kg급 경기에 출전한 김정훈이 요르단의 아마드 알을 상대로 4대 3으로 승리를 거두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사진은 3점 짜리 공격을 성공시키는 장면.


‘받아랏’ 6일 멕시코 티후아나 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제 8회 세계청소년태권도선수권대회 여자부에서 포착된 다이내믹한 득점 장면

[사진 = 세계태권도연맹 제공 / www.wtf.org]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ㅣ www.taemasis.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internetdatingservices.us/ BlogIcon find your match  수정/삭제  댓글쓰기

    法保持它的智

    2012.06.06 21:54 신고
  2. 송나희  수정/삭제  댓글쓰기

    송나희개싸가지없는데걍무개념임

    2012.09.20 00:06 신고
  3. 송나희  수정/삭제  댓글쓰기

    송나희개싸가지없는데걍무개념임

    2012.09.20 00:06 신고
  4. Favicon of http://www.oakfurniturefdf.co.uk BlogIcon oak furnit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我环顾四周净搜索的最好的方式开始这个博客的事情,你的网站,恰好是非常专业的。

    2012.12.13 02:44 신고
  5. aaa  수정/삭제  댓글쓰기

    伟大的东西,从你的人。伊夫读你的东西,和“你太真棒。我爱什么youve来到这里,爱什么你说你说的方式。你让娱乐和你们仍设法保持它的智能。我不能等待读取。这的确是一个伟大的博客

    2013.05.29 01:11 신고
  6. rrr  수정/삭제  댓글쓰기

    我一直只是读通过您的网站,这是非常良好的制作,我环顾四周净搜索的最好的方式开始这个博客的事情,你的网站,恰好是非常专业的。

    2013.05.29 01:11 신고
  7. eee  수정/삭제  댓글쓰기

    最后一个问题,我充满热情。我研究过这种口径的信息,在过去的几个小时。非常感谢您的网站

    2013.05.29 01:12 신고
  8. Favicon of http://19096.regionalsgateway.com BlogIcon ghd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밖을 봐 바람에 나뭇가지가 살며시 흔들리면 네가 사랑하는 사람이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

    2013.07.13 18:01 신고

태권도를 통해 아스완에서 특별한 추억 쌓기

이시스신전. 태권도평화봉사단 후배들과 이집트태권도협회 알리 노르(심판위원장, 오른쪽에서 두번째)과 아스완태권도협회 모하메드 배드리 협회장(가운데)

며칠 전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에서 파견돼 아스완(이집트)에 방문한 봉사단원 3명과 함께 아스완에 유명 관광지인 이시스신전과 하이댐을 다녀왔다. 뭐 처음 가본 곳은 아니지만 먼 곳에서 태권도 봉사를 하러 온 후배들에게 아스완을 소개하고자 모처럼 동행했다.

이시스 신전에서 협회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했는데, 발차기가 잘 나오지 않았다.


특히 이날은 봉사단 후배들과 모두 도복을 입고 나들이를 나섰다. 때문에 전 세계 관광객들에게 관심이 집중됐다. 관광객들이 서로 기념촬영을 하기 위해 줄을 서는 진풍경도 벌어졌다. 덕분에 여러 사람들에게 우리가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태권도를 홍보할 수 있었다.

관광과 사진 촬영을 하는 내내 관광객들이 신기한 듯 구경과 사진촬영을 했다.


아스완댐에서 모터보트를 타고 15분 정도 들어가면 아길리카섬에 나일강의 진주라 불리는 이시스 신전(필레신전)이 자리 잡고 있다. 이집트에 많은 신전이 있지만 이렇게 깨끗한 나일강에 아름답게 자리 잡은 신전을 찾기 힘들 정도다. 아름답고 경이로운 곳이다. 

아스완 하이댐에서 봉사단원들과 태권도협회 관계자들과 함께.


문제는 하이댐을 갈까 말까 고민을 했다. 아스완의 키워드라 할 만큼 명성이 높은 곳이기는 하지만, 그에 비해 볼거리가 너무 없기 때문이다. 그래도 이날 아스완법원 관계자들이 관광 가이드를 해준 덕에 통행제한이나 입장료가 없어 가기로 했다.

수문이 5분의 1도 안 열렸는데도 물줄기가 대단했다. 하이댐은 우리나라 댐들의 낙하방식과 달리 지하로 내려와 회전동력을 통해 방류된다.

그런데 하이댐을 간 순간 안 왔으면 크게 후회할 뻔 했겠다고 생각했다. 왜냐면 이날 굳게 닫혀있던 하이댐 수문이 열려 장관이 연출됐기 때문이다. 그간에 하이댐만 10여 차례 이상 방문했는데 이런 광경은 처음이었다. 

마치 물안개가 낀 것 같다. 정신수양 중인 해니(^^)

무엇보다 수문에서 수력 발전을 일으키며 수문을 빠져나오는 물대포를 보니, 최근 현장사업 때문에 지쳐있던 심신이 회복되고 근심걱정이 그 순간만큼 말끔히 씻어 낼 수 있었다. 혼자서 “우~와!”를 반복하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한국에서 15시간의 긴 비행, 그리고 카이로에서 아스완까지 추위와 배고픔을 이기며 14시간동안 기차를 타고 내려와 와 닷새간 아스완에서 봉사활동을 한 박경식, 조근우, 이효성 단원(좌에서 우로, 이상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


공중에 붕~뜬 해니


발차기는 잘 나온듯 한데, 역시 표정이 문제인 듯. ㅜㅜ

* 이시스 신전

아부심벨(람세스2세 신전)과 함께 하이댐 건설로 수몰위기에 있던 것을 유네스코가 1972년 필레섬에서 아길리카섬으로 이전했다.
고대 이집트의 최고 신 오시리스의 아내인 이시스를 모신 신전으로, 이집트 시대의 형태를 답습하면서도 그리스의 요소를 받아들여 지었다. 신전으로 향하는 참배의 길 양쪽으로 열주가 늘어서 있고, 높이 18m, 폭 45m인 제1탑문이 있다. 제1탑문은 기원전 4~3세기경인 프톨레마이오스 왕조 시대에 세워졌다. 벽면에는 프톨레마이오스 1세, 이시스 여신, 호루스 신, 하트홀 여신 등이 부조로 새겨져 있다. 신전에는 의식(儀式) 때 이용되었을 것으로 추측되는 트라야누스 황제의 키오스크도 있다. [Copyright © 두산백과사전]
* 아스완 하이댐

높이 11m, 길이 3830m. 아스완 하이 댐의 규모이다. 만약 이 댐이 무너지면 멀리 떨어진 카이로 시내가 3m나 침수 된다고 한다. 그래서 아스완 하이 댐 일대는 군사 기지화되어 있다. 나일 강은 매년 여름 홍수가 발생한다. 이 홍수가 나일 강 유역에 비옥한 토양을 형성하는 한 원인이다. 그러나 유역의 인구가 급증하자, 나일 강 홍수를 제어할 필요가 생겼다.

당시 이집트를 위임 통치하고 있던 영국은 1901년 아스완 댐을 건설했지만, 아스완 댐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았던 이집트 정부는 1952년부터 아스완 하이 댐 건설을 계획했다. 이후 이집트 혁명으로 정권 교체가 일어나 영국 주도로 진행된 건설 계획은 중지되었으나, 1960년 구소련의 원조로 다시 건설이 시작되었다. 하지만 수몰 지구의 9만 명에 달하는 이주민 문제, 아부심벨 신전의 이전 문제 등으로 곤란을 겪었다. 총 건설비용 10억 달러로 1970년에 완공했다.
이 대단한 댐은 이집트 관개용수와 이집트 전력 14%에 이르는 발전에 이용되며 경제의 원동력이 되고 있다. [Copyright © 두산백과사전]


[by 해니의 나일강 산책]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 태마시스 ㅣ www.taemasis.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권도는 무용이라고 봐야지

    실전에서 저런 발차기나 날라차기하면 내 때려주소라고 말하는거랑 같음

    2010.01.28 10:23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실전에서 사용하는 발차기가 있고, 미학적으로 나타내는 발차기가 있기 마련 입니다. 극히 주관적으로 하나의 무술을 폄하하진 않았으면 합니다.

      2010.01.28 10:35 신고
  2. 환상의 짝궁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애국자시네요. 자랑스럽습니다. 발차기도 멋있네요.

    2010.01.29 11:55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앗! 부끄럽습니다. 더 열심히 수련하고, 활동하겠습니다. 칭찬과 격려 말씀에 감사드립니다. -한혜진.

      2010.01.30 07:07 신고
  3. 목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히히(^^) 이렇게 반가울쭐이야;;; 엊그제 아스완에 갔다 지금은 룩소르에 있는 배낭족인데요. 이분들 필라신전에서 뵙고 신기했는데,,, 이렇게 훌륭한 분들이신지 몰랐네요 정말~ 이날 이분들 인기 짱이셨어요^0^ 같이 사진찍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았는데ㅡ,ㅡ 챙피해서 못찍은게 아쉽네요===

    2010.01.29 11:59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우와~~!! 정말요? 정말 반갑습니다. 이런 경우가 다 있습니까.세상은 넓지만, 인터넷 세상은 좁은 듯 합니다. 아무쪼록 이집트 여행 건강히 잘 하시고 돌아가시길 바랍니다. -한혜진.

      2010.01.30 07:06 신고

이집트도 우리나라만큼 어린 아이들이 태권도를 주로 수련합니다. 특히 5세 미만의 귀여운 어린 아이들도 태권도를 하겠다고 수련장을 찾습니다. 큰 아이들에 비해 인지능력이 떨어져 실력은 크게 늘지 않지만, 절대 게을리 수련하지는 않습니다. 이집트의 귀여운 태권 소년소녀들을 사진으로 소개합니다.












[by 한혜진의 태권도 세상 이야기 - 이집트 in 태권도]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ㅣ www.taemasis.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임현철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엽네요. 그리고 자랑스럽구요.

    2009.08.26 09:45 신고
  2. 국경을 넘어..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머리가 유행이군요. 우리 딸도 아침마다 저 머리 해달라고 난리부리는 통에 난감합니다
    나도 출근 해야하는데..어느 세월에 머리 땋아주고 있냐..그냥 하나로 묶자

    2009.08.26 11:02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어떤 머린지 모르겠네요. ^^ 이집트 미용 기술은 정말이지,, 형편 없습니다. 대신 여자 아이들은 나름 이쁘게 따고 다니더라고요. ㅎ

      2009.08.27 06:42 신고
  3.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롱초롱한 눈망울이
    똑똑해 보입니다.

    2009.08.26 14:42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한국 애들을 따라오기에는 아직 좀, ^^ 아이들이 장난기는 한국 애들 이상입니다. 무모할 정도로요. ㅋㅋ

      2009.08.27 06:43 신고
  4.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너무 귀엽고 이쁘네요 ㅎㅎ

    2009.08.26 16:44 신고
  5. Favicon of http://www.christianlouboutincanadaelle.com/ BlogIcon Christian Louboutin Shoes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세계를 놓고 말하면 당신은 한 사람이지만,단 한사람을 놓고 말하면 당신은 그라삼의 세계입니다.

    2013.05.08 17:48 신고

이단 뛰어 옆차기


엊그제 일입니다. 이집션 친구들과 사막에 바람을 쐬러 다녀왔습니다. 집에서 출발하기 전에 갑자기 사막에서 태권도 도복을 입고 사진을 찍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서 찍든 말든 도복을 챙겼습니다.

아스완(이집트) 시내에서 배를 타고 서안으로 넘어갔습니다. 서안은 이집트 소수민족인 누비안의 터전입니다. 나일강을 따라 아스완댐 방향인 상류 쪽으로 거슬러 올라갔습니다. 관광객들은 이곳을 잘 모르는 곳입니다.

언젠가 텔레비전에서 보았던 아마존 강의 밀림과 같은 곳도 볼 수 있습니다. 감탄사가 절로 나옵니다. 그렇게 가다보면 누비안이 운영하는 쉼터가 하나 있습니다. 서너 곳이 있는데 그중 ‘발라바랄 비치’로 갔습니다. 뒤편은 전부 모래사막으로 이뤄져 있습니다.

도착하자마자 도복으로 갈아 입었습니다. 그곳의 캡틴은 “가라테(도복)”냐고 물어 보더군요. “태권도 유니폼”이라고 말하니, “아~ 태이~꼰도”라고 답하데요. 이집션들은 태권도를 “태이~꼰도”라고 발음을 합니다. 지방의 경우에는 아직까지 태권도보다 가라테와 쿵푸가 더욱 많이 보급되고 있습니다.

함께 갔던 친구에게 사진기를 들고 따라 와라고 했습니다. 순순히 잘 따라 왔습니다. 그늘에서 벗어나자 해가 무척 뜨겁더군요. 이날 날씨는 영상 44도 정도(아스완은 이집트 내에서 연중 가장 덥고 비가 없는 곳 입니다.) 되었습니다. 레이저와 같은 뜨거운 태양이 내려 쬐고, 아래에서는 이글이글 열기가 올라오고 숨이 턱 막힐 정도로 더웠습니다.
 
저는 양말을 신고 태권도화를 신어 발이 괜찮았습니다. 친구는 맨발에 구두를 신고 왔습니다. 사막에 들어서자마다 뜨거운 모래가 친구 구두 안에 들어간 겁니다. 뜨겁다며 신발을 벗고 팔짝 팔짝 뛰었지만, 맨발이 모래에 닿으니 더 뜨겁죠. 웃음이 절로 나왔지만, 미안해서 꾹~ 참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친구 표정을 보니 사진이고 뭐고 그냥 빨리 갔으면 하는 것 같더군요. 그래서 “갈까~?”라고 했더니, “괜찮으니 빨리 찍자!”고 하더라고요. 마음과 달리 예의상 답변이란 것을 알면서도 “그래”라고 답하며 등을 돌렸습니다.

힘겹게 사막 중턱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태권도 동작들을 취했습니다. 앞차기, 옆차기, 뒤차기, 이단 옆차기 등 발차기도 찼습니다. 제자리에 앉아 명상하는 포즈를 취했는데, 엉덩이가 얼마나 뜨겁던지. 남자의 그곳이 따뜻하면 안 된다는 말이 생각나 바로 일어섰습니다.

촬영을 시작한지 5분도 안됐는데 너무 더워 그만 찍기로 하였습니다. 친구는 그 짧은 시간에 얼굴이 빨갛게 달아올랐더군요. 미안해서 혼났습니다. 서로 고생한 만큼 만족할 만한 사진은 건지진 못했습니다. 뭐 앞으로 1년 이상 이곳에 살아야 하니 이후에 또 찍을 기회가 있겠죠. 날씨도 조금 시원해지는 겨울에나 다시 한 번 가야할 것 같습니다. 그때 친구에게도 꼭~ 양말을 신고 가자고 해야 겠습니다. (^^) 


                                      <아래는 이날 찍은 사진 몇 장을 소개 합니다.>

명상에 잠기고 싶었으나, 엉덩이가 너무 뜨거워 집중이 안됨


통밀기


옆차기


학다리서기

오후 6시가 넘었는데도 해는 식을줄 모르고 계속 이글이글


사진을 촬영한 곳은 이집트 최남단도시 아스완 입니다. 시내 반대 편인 서안 북쪽으로 이집트 소수민족인 누비안들이 집성촌을 이루고 사는 곳 이기도 합니다. 조금 위쪽에는 세계 최대규모의 아스완댐과 하이댐이 있습니다. 이집트는 국토 95%가 사막으로 이뤄져 있습니다.


[by 한혜진의 태권도 세상이야기 -이집트 in 태권도]


[태마시스 -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ㅣ www.taemasis.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수정/삭제  댓글쓰기

    폼 정말 쥑입니다.

    2009.06.03 10:04 신고
  2. Favicon of http://hanttol.tistory.com BlogIcon 솔이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멋있네요.

    2009.06.03 10:10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 감사합니다. 오는 겨울에는 더 멋있게 찍어볼려고요. 그런데 모델이 영~ 좋지 않아서,, ^^

      2009.06.04 07:12 신고
  3. 국밥마니아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쪄요^&^

    2009.06.03 10:23 신고
  4. Favicon of http://blue-paper.tistory.com BlogIcon blue paper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막 위의 하얀 도복 정말 멋지네요~^^

    2009.06.03 10:52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그렇죠? 하얀 도복은 멋있기도 하지만, 입으면 저 처럼 마음씨가 안 좋은 사람도 좋게 한답니다. ^^

      2009.06.04 07:14 신고
  5. Favicon of http://www.moozine.net BlogIcon 류운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발로 찍으셨더라면 멋있겠지만... 뜨거워서 안 됐겠죠? ㅋㅋ
    뛰어옆차기 사진이 역시 제일 멋있습니다. 모래가 일어나는 모습까지 +ㅁ+
    고생하셨지만, 한장은 제대로 건지셨네요. ^^)b

    2009.06.03 12:22 신고
    • Favicon of http://taemasis.com BlogIcon 해니(haeny)  수정/삭제

      류 기자님 오랜만이네요. ^^ 저도 마음 같아선 맨발로 찍고 싶었지만, 워낙 뜨거워서리,,, 엄두가 않나더라고요. 뛰어옆차기 사진도 사실 확대하면 얼굴 표정이 안습 입니다. ㅋ 그래서 최대 축소로 했어요. ㅋ

      2009.06.04 07:16 신고
  6. Favicon of http://ddd BlogIcon dddd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운데 뭐하세요

    2009.06.11 23:51 신고
  7. Favicon of http://16301.ccgenevois.com/clfrance.php BlogIcon christian louboutin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들은 죽을걸 알면서도 살잖아 .사랑은 원래 유치한거에요

    2013.07.11 05:18 신고

BLOG main image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태마시스>
태권도와 무술에 대한 정보 소통의 장. 분야 전문가들이 뉴스, 칼럼, 전문자료 등을 전하는 팀블로그. 무술과 함께 건강한 삶을 만들어봐요. hhj1007@gmail.com
by 해니(haeny)

카테고리

태.마.시.스 (409)
한혜진의 태권도 세상 (148)
허건식의 무예보고서 (48)
서성원의 태권도와 길동무 (23)
박성진의 무림통신 (25)
태마시스 인포 (41)
무카스미디어 (88)
해니의 세상살이 (19)
태마뱅크 (15)
TNM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 1,691,782
  • 101119

달력

«   2018/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태마시스>

해니(haeny)'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해니(haeny).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해니(haeny)'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