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관련 학과도 이젠 시간강사의
복지후생과 교원지위 회복에 관심가져야"

전임이 아니고 매주 정해진 시간에만 강의를 하고 시간당 일정액의 급료를 받는 사람. 전국 8만 여 명의 전문가 집단. 전국 4년제 대학 강의의 55%를 책임지는 이들의 평균 연봉은 500만원. 4대 보험도, 연구실도 없는 이들을 가리켜 우리는 '시간강사(時間講師)'라고 부른다.

이들은 학교 측에 제시하는 강의개설 신청권과 자료 구입 신청권도 없다. 근로계약서 자체가 없기 때문에 부당한 대우를 받더라도 해고 통지도 없이 학교를 떠나야 한다.

학생들은 이들을 "교수님"이라고 부르지만 현실 속의 이들은 '비정규직 교수'일 뿐이다. 1990년대 중반, 홍상수 감독의 영화 「강원도의 힘」은 시간강사의 비애를 적나라하게 그린다. 남자 주인공 상권(백종학 분)은 고급 양주 한 병을 챙겨 들고서 속으로 경멸하는 김 교수를 찾아간다. 박봉의 시간강사에서 벗어나 교수가 되고 싶어서 마음에도 없는 '아부성 로비'를 한 것이다.

현실은 더 가혹하다. 김동애 외 31인의 『비정규 교수, 벼랑 끝 32년: 대한민국 대학 강사들의 생존 현장 이야기』를 보면, 1977년 학원 안정화 조치로 강사의 '교원' 자격이 박탈당한 이래 시간강사는 박봉은 물론이고 '종강 무렵 조교에게 전화를 받으면 다음 학기 강의가 있고, 아니면 없다'고 할 정도로 고용도 불안하고 처우도 심각하다. 생활고에다 인격적으로 무시도 받는다.

교수(전임교원)을 임용하는 것보다 시간강사들을 기용하는 것이 학교 재정 측면에서 매우 효율적이라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일반 기업들이 정규사원을 채용하지 않고 계약직, 임시직, 파트타이머 제도를 쓰는 것과 똑같다.

이런 현실 탓일까. 최근 광주광역시에서 또 한 명의 시간강사가 목숨을 끊었다. 2003년 5월에는 서울대 러시아어과 백모 강사가 서울대 뒷산에서 목숨을 끊었고, 2006년에는 부산대의 한 시간강사가 74세 노모를 남기고 목을 매 자살했다. 서모 강사는 "한 수도권 사립대에서 교수 임용 대가로 1억원을 요구받았고 지도교수의 논문을 수십 편 대필했다"는 마지막 편지를 남겼다.

국가인권위원회는 2004년 6월 정부에 "시간강사는 전임교원과 비교해 근무조건과 신분보장, 보수 및 급부 등에 있어서 차별 대우를 받고 있고, 그 차별적 대우는 합리성을 잃은 것이어서 헌법상 기본권인 평등권 침해의 소지가 있다"며 "결과적으로 국민의 교육을 받을 권리도 훼손될 우려가 있어 조속히 개선돼야 한다"고 권고했다.

이처럼 시간강사들의 열악한 처우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는 컸으나 우리사회는 무관심했다. 강사비로 생계를 꾸릴 수 없어 부인이 식당일까지 한다고 하니 시간강사들의 처지가 어느 정도인지 짐작하고도 남는다.

이쯤에서 각 대학의 태권도 관련 학과를 보자. 태권도 관련 2-4년제 학과의 시간강사는 어림잡아 250여 명에 이르고 있다. 태권도 관련 시간강사들은 일반 대학의 강사들보다 생활 형편이 좀 낫다. 석-박사 학위를 취득하고 오직 교수가 되기 위해 악전고투하는 일반 대학의 강사들과는 달리 태권도장을 운영하거나 직장에 다니면서 '투잡(two job)' 개념 또는 명예직으로 강사를 하는 사람들이 상대적으로 많기 때문이다.

하지만 대다수 태권도 관련 시간강사들도 생활고에 시달리고 인격적으로 무시를 당한다. 교수들에게 잘 보이기 위해 교수의 논문작성을 도와주고 교수가 시키는 잡일까지 마다하지 않는다. 시간강사의 처우개선을 요구하며 국회 앞에서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는 김동애 씨의 사연을 들어보면 태권도 시간강사들의 현실도 이와 별반 다르지 않다.

이제
각 대학의 태권도 관련 학과도 시간강사의 복지후생과 교원지위 회복을 위한 법안 제정에 힘을 보태야 한다. 인맥과 정실(情實)에 얽매여 함량 미달의 강사를 기용하는 관행도 바로 잡아야 하지만 의사나 변호사 같이 강사들도 전문직으로 인정받아 학문 연구에 정진하고 학생들을 잘 가르치는 여건이 조성되길 기대해본다.

[by 서성원의 태권도와 길동무하다 - 퀘변독설]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 태마시스 ㅣ www.taemasis.com]

서성원 기자는 15년차 태권도 전문기자로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 <태권라인> 편집장을 맡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www.visalusbodybyviteam.com BlogIcon is visalus sciences a scam  수정/삭제  댓글쓰기


    偉大的工作,我真的很喜歡你說的話。繼續下去,因為你肯定這個問題帶來了新的語音。沒有多少人會說,你所說的,還是很有趣。好吧,至少我很感興趣

    2012.04.04 16:51 신고
  3. Favicon of http://fanns.net BlogIcon buy fans  수정/삭제  댓글쓰기



    謝謝你這麼好的文章,解釋事情相當出色,我對此表示高度讚賞,我肯定會拿出時間來傳播這個周圍,再次感謝你。

    2012.04.04 23:38 신고
  4. Favicon of http://www.powermaxfunciona.com/ BlogIcon PowerMax  수정/삭제  댓글쓰기

    偉大的工作,我真的很喜歡你說的話。繼續下去,因為你肯定這個問題帶來了新的語音。沒有多少人會說,你所說的,還是很有趣。好吧,至少我很感興趣。

    2012.04.05 02:07 신고
  5. Favicon of http://www.bestcarinsurancequotess.com/ BlogIcon bestcarinsurancequotess.com  수정/삭제  댓글쓰기

    Jak, entre limiter la hauteur des minarets et décréter que le prosélytisme et l'apostasie sont prohibés et punissables de mort, il y a une marge, non ?

    2012.04.05 03:26 신고
  6. Favicon of http://www.powermaxfunciona.com/ BlogIcon Comprar PowerMax  수정/삭제  댓글쓰기


    有大量的好點,但我不知道,根據實時搜索被丟棄。我同意這是非常重要的的
    這裡後是非常重要的和有趣的的。我非常愛它,因為它有許多寶貴的雙方。非常感謝您剪切此信息

    2012.04.05 07:33 신고
  7. Favicon of http://www.maxburn.net/ BlogIcon maxburn  수정/삭제  댓글쓰기

    Il y a ceux qui s’en foutent, ceux qui vont boire des bières et ils représentent quand même la majorité, il ne faut pas se voiler la face. De temps en temps, tu vois quelqu’un qui sautille.

    2012.04.06 00:15 신고
  8. Favicon of http://www.comprarrevimax.com/ BlogIcon Comprar ReviMax  수정/삭제  댓글쓰기

    很好的文章!非常翔实,写得很好。我看着它通过互联网。终于找到了!这个网站将自动进入我的最爱清单!

    2012.04.06 03:13 신고
  9. Favicon of http://www.maxburn.net/ BlogIcon max burn funciona  수정/삭제  댓글쓰기


    偉大的工作,我真的很喜歡你說的話。繼續下去,因為你肯定這個問題帶來了新的語音。沒有多少人會說,你所說的,還是很有趣。好吧,至少我很感興趣。

    2012.04.06 18:17 신고
  10. Favicon of http://www.comprarrevimax.com/ BlogIcon ReviMax Crème  수정/삭제  댓글쓰기

    包括金錢。哦。無線和互聯網,當然,如果你說你剛才 ganguiman好友經濟,但它涉及到其他可擴展性,不會受到銀河標籤

    2012.04.06 21:39 신고
  11. Favicon of http://www.golfgpsreviewsblog.com BlogIcon http://www.golfgpsreviewsblog.com  수정/삭제  댓글쓰기

    我中有你書籤檢查出新的東西,你張貼。我只是瀏覽我的項目研究和相關的博客文章,我碰巧偶然發現你的。感謝優

    2012.04.07 02:39 신고
  12. Favicon of http://buygoldcoinsz.com BlogIcon Click Here  수정/삭제  댓글쓰기

    但我不知道,根據實時搜索被丟棄。我同意這是非常重要的的,但不是點,顯示什麼人說今天的一個話題。
    你從這個重要課題的心臟和您清晰的語言表達可以很容易地觀察

    2012.04.07 06:06 신고
  13. Favicon of http://buygoldcoinsz.com BlogIcon Click Here  수정/삭제  댓글쓰기

    但我不知道,根據實時搜索被丟棄。我同意這是非常重要的的,但不是點,顯示什麼人說今天的一個話題。
    你從這個重要課題的心臟和您清晰的語言表達可以很容易地觀察

    2012.04.07 06:06 신고
  14. Favicon of http://www.wallpacks.net BlogIcon led wall pack  수정/삭제  댓글쓰기

    感謝這麼多互聯網改變優雅。블로그에 대한 흥미로운 주제. 재미를 위해 인터넷을 검색하고 귀하의 웹사이트를 발견했습니다. 신기 게시합니다.

    2012.04.09 01:42 신고
  15. Favicon of http://www.releasetravel.co.uk/stag-best.html BlogIcon stag dos  수정/삭제  댓글쓰기

    有大量的好點,但我不知道,根據實時搜索被丟棄。我同意這是非常重要的的,但不是點,顯示什麼人說今天的一個話題。

    2012.04.09 03:41 신고
  16. Favicon of http://www.exmoor-whitehorse.co.uk/accommodation/hotelsinsomerset.ashx BlogIcon accommodation in somerset  수정/삭제  댓글쓰기

    偉大的工作,我真的很喜歡你說的話。繼續下去,因為你肯定這個問題帶來了新的語音。沒有多少人會說,你所說的,還是很有趣。好吧,至少我很感興趣。

    2012.04.09 04:27 신고
  17. Favicon of http://www.hairadditionsuk.com/ BlogIcon London Hair Extensions  수정/삭제  댓글쓰기

    年來,包括金錢。哦。無線和互聯網,當然,如果你說你剛才 ganguiman好友經濟,但它涉及到其他可擴展性,不會受到銀河標籤。 ^^

    2012.04.09 06:29 신고
  18. Favicon of http://fiverr.com/jbmummy/give-you-the-best-ebook-on-starting-a-business-online BlogIcon starting a business  수정/삭제  댓글쓰기

    我感谢所有与他人分享信息的工作。伟大的阅读。感谢分享。辉煌后的有用信息。
    我刚才查看的博客我的研究项目,我在你迷迷糊糊。谢谢你为优秀的信息!

    2012.04.14 01:01 신고
  19. Favicon of http://www.urbanities.com.au/style/accessories BlogIcon false eyelashes  수정/삭제  댓글쓰기

    伟大的工作,我真的很喜欢你不得不去SKAZAT.PRODOLZHAYTE的,因为你肯定这一问题带来一个新的声音。没有多少人会说,你说什么,仍然有趣。嗯,至少,我很感兴趣

    2012.04.27 00:18 신고
  20. Favicon of http://www.urbanities.com.au/style/accessories BlogIcon apply false eyelashes  수정/삭제  댓글쓰기

    我真的很感谢你的专业方法。我想感谢你你你在这篇文章中所作的努力。我希望你在今后的工作相同。

    2012.04.27 04:39 신고
  21. Favicon of http://10277.acelgxc.com/lib.php BlogIcon ugg boots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신은 내가사랑할 만한 사람이 아니예요,사랑하지 않으면 안될 사람이예요.

    2013.07.13 09:56 신고

태권도가 좋아 한국을 찾은 이방인의 첫 결실

태권도 종주국에 태권도를 배우기 위해 한국을 찾는 외국인이 많다. 선수출신으로 아예 조기 유학을 오는 외국인이 있는가 하면, 태권도학을 수학하기 위해 찾는 이도 있다. 뿐만 아니라 종주국 태권도를 체험하고 한 수 배우기 위해 관광차 방문하기도 한다.

오늘 우연히 포털에서 한 뉴스가 내 눈에 들어왔다. 한 외국인이 태권도학 전공과정을 마쳤다는 소식이다. 화제가 된 이 학생은 이탈리아 출신의 마르코 이엔나(27)이다. 태권도 공인 4단으로 얼마 전 경희대학교 태권도학과 학사과정을 우수한 점수(4.0)로 졸업했다. 게다가 한국어학을 복수전공해 ‘한국어 교사 자격증’까지 따내 주위를 더욱 놀라게 했다.

태권도가 좋아 종주국을 찾아 태권도 명문대학 태권도학과에 입학해 전공 정규과정과 한국어학을 마치고 학사학위를 받은 마르코 이에나.

마르코가 졸업한 경희대는 학과 개설 이해 외국인 졸업생 배출은 처음이다. 처음에는 외국인이라는 이유로 입학을 거절했지만, 입학을 위해 한국말을 배우고 태권도를 배우고자하는 열정이 대단해 결국 입학을 허가했다.

남들보다 힘들게 입학한 만큼 학업에 더 열중했다. 그의 열정은 학과 교수들과 동료 학생들을 감동시켰다. 그토록 어렵게 들어간 학교지만, 이제는 어엿한 학교 ‘홍보대사’로 임명돼 활동 중이기까지 한다.

태권도가 좋아 한국을 찾아 대학까지 졸업한 마르코는 이게 끝이 아니라 석사, 박사과정까지 계속 한국에서 밟을 예정이라고 한다.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통해 그는 “태권도에 인생 전부를 걸었다. 9월 대학원에 들어가 석사과정을 밟고 이어 박사학위도 딸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가 이렇게 태권도를 좋아하고 계속 공부를 하려고 하는 이유는 뭘까. 이와 관련 연합뉴스 인터뷰에 “5년 뒤 박사학위를 받으면 이탈리아로 돌아가 태권도 연구와 보급에 앞장 설 것이다. 보고 느끼고 경험한 한국의 모든 것을 알리는 일도 앞장서겠다”고 구체적인 계획을 밝혔다.

마르코와 함께 동문수학한 동료 말에 따르면, 그는 성실한 노력형 학생이었다. 부족한 게 있으면 그것을 채우기 위해 노력했기 때문이다. 그의 동기는 “지금은 한국말을 유창하게 잘하지만, 처음에는 서툴러 한국어학과를 복수전공 했다. 부족한 태권도 실력을 쌓기 위해 힘든 선수부에 들어가 함께 훈련했다. 2007년에는 태권도학과 학생회에서 홍보담당으로 활동을 열심히 했다”면서 “나중에 박사학위를 마치고 이탈리아로 돌아가면 태권도학과를 만드는 게 꿈이라고 늘 말했다”고 마르코를 소개했다.

마르코는 이탈리아 로마에서 태어났다. 어릴 적부터 무술에 관심이 있어 가라테와 유도를 배웠다. 7세 때 아버지를 따라 태권도장에 처음 가게 됐고, 이탈리아인 사범에게 태권도를 처음 배웠다. 아들을 위해 태권도장에 간 아버지 역시 태권도를 배워 부자가 모두 공인 4단이다. 청소년기에는 이탈리아 태권도 대부 박영길, 박선재 사범에게 체계적으로 태권도를 수련했다.


그는 태권도를 “태권도 안에 들어 있는 정신과 예의는 사람을 사람답게 살도록 가르치고 있다. 태권도를 배우면 배울수록 이러한 매력에 깊이 빠져든다”고 태권도에 빠지게 된 사연도 소개했다.

* PS. 이 포스팅은 일부 연합뉴스가 2월 15일 보도한 기사 원문을 참조 및 인용해 작성한 것을 알립니다.


[by 한혜진의 태권도산책 - 태권도人]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 태마시스 ㅣ www.taemasis.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작성일 : 2005-09-07

[한혜진의 태권도 산책] 국기원의 정체성은?


국 기 원

국기원이 최근 몸살을 앓고 있다. 사람도 몸을 앓고 힘이 없다면 전문가의 처방을 받아 치료를 받아야한다. 국기원도 이쯤해서 적절한 진단을 받아 처방을 가해야 할 시점에 도달했다. 무엇이 문제인가?

최근 국기원을 바라보는 태권도인들은 한 숨을 내 쉰다. 세계태권도본부를 표방하는 국기원에서 태권도인들을 위해 해주는 일은 무엇이며, 태권도의 위상을 세우는데 어떠한 역할을 하고 있느냐는 것. 또 세계태권도연맹(WTF)과 보지지 않는 갈등으로 최근 각 유렵연맹과 팬암연맹도 자체단증을 발급하려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그리고 외부와 법적 소송이 올해만도 3건이 넘는다. 잘하든 못하든 대외적으로 태권도에 대한 명예를 실추한 것은 부인하기 힘들어 보인다. 이러한 현안을 집행부와 이사회 등이 보이콧해서는 안 될 것이다. 뚜렷한 해결방안을 찾지 않고서는 세계태권도본부로서의 위상을 찾기란 힘들다.

뚜렷한 방향 설정 못해 표류

국기원은 현재 뚜렷한 방향을 잡지 못하고 있다. 이는 구성원간의 내실을 다지지 못한 것에서 출발한다. 원장과 이를 보좌하는 핵심부서 그리고 중추적인 업무를 담당하는 부서들 간에 현안에 대한 충분한 대화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것이다. 그저 권력암투가 잔재해 서로를 음해하고 시기하는 일에 전념할 뿐이다. 따라서 대외적으로 국기원에 대한 신뢰가 더욱 떨어지고 있다. 또한 원로들은 보수적인 성향이 깊게 배여 있어 'NEW 국기원' 시대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 이들의 지금까지 태권도가 세계적인 위치에 있기까지 많은 노력과 공헌한 것은 분명하다. 그러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여는 데는 저해요소를 안고 있다. 이로 인하여 각 부서가 추진하고자 하는 사업방향과 또는 외부 태권도인들의 의견을 외면하고 있듯 국기원이 풀어야할 숙제가 한두 가지가 아님을 시사하고 있다.

과거를 되돌아보기 전에 미래를 내다보는 지혜를 가져야 할 때다. 과거에 얽매어 새로운 방향제시보다 현실에 안주하는 지금에 자세는 그저 단증 발급만 하는 '발급소'에 지나치지 않을 것이다. 최근 시대흐름을 반영하듯 정보화사업을 구축하는 등 변화를 꾀하고 있지만, 이것은 오래전부터 이뤄져야할 사업이기도 하다. 

매년 1천여 명의 태권도를 전공생이 각 대학에서 배출되고 있다. 정작 태권도 인재육성 교육기관이라 할 수 있는 국기원에서는 보이콧하고 있어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젊고 유능한 학생들을 사회 각 전반에 고루 진로 할 수 있는 취업방안도 모색해야 할 것이며, 국기원내 인턴 제를 도입 각 부서별 업무에 대한 견습과 국기원에 대한 이해를 도모할 수 있는 방안도 강구하는데 큰 무리는 없을 듯 하다.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태권도의 장 마련해야

국기원 정관 제1장 총칙 제1조 목적에 따르면 “국기원은 고유한 한국문화의 소산인 태권도를 범국민과 세계인의 운동화 하여 체력 향상과 건전한 사회 기풍을 진작시켜 인류평화 유지에 공헌하며, 범세계적으로는 태권도의 전통적인 정신과 기술을 올바르게 보급시켜 세계무도로서 계승과 발전을 도모함은 물론 태권도 문화발전에 이바지함”이라고 명시하고 있다.

이렇듯 어느 특정인의 소유재산이 아닌 세계태권도인들을 위해 운영되는 단체로 태권도인에게 복지정책과 사회분위기에 따라 변해야 할 것이다. 또한 태권도를 범국민과 함께 하자는 목적이 있다면 초등학생 중심의 태권도가 아닌 남-여-노-소 모두가 태권도 수련에 동참할 수 있는 방안도 강구해야 할 것이다.

중국 경우 우슈와 태극권이 생활무술로 자리 잡아 길거리 수련을 흔하게 볼 수 있는 생활 무술문화가 조성돼있다. 태권도는 지금 어떠한가? 간혹 대회와 사회행사에 카메오로 등장해 시범을 보이는 게 대부분. 그렇다면 국기원이라도 태권도인들이 원할 때 언제든 수련할 수 있는 장을 제공해야 할 것이다. 이를 위해 국기원을 새벽과 오후에 개방, 태권도를 수련하고 체험할 수 있는 곳으로 분위기를 조성해 태권도의 산실로서의 위상제고 되어야 하겠다.

예산낭비가 아닌 태권도인들을 위한 복지에 전념

연간 국내 국기원 승(품)단 심사에 응시한 인원은 약 50여만 명, 해외 승(품)단 심사 응시생은 약 3만 여명에 이른다. 품(단)등록 수수료는 60억 이상이며, 기타수입 등으로 연간 90억 원 이상의 예산으로 운영을 하고 있다. 이들 예산은 모두 태권도인들을 통해 얻어진 수입, 그렇다면 태권도인들을 위해 다시 돌려줘야 함은 마땅한 것. 태권도인들을 위한 복지사업 확대와 국기원 내부 환경개선이 절실한 시점. 전국적으로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도복조차 구입하는데 어려움을 가지는 학생들은 많다. 태권도의 저변확대와 태권도를 통한 인재육성을 위한방안으로 장학사업을 확대하는 방안도 적극적으로 검토되어야 할 것이며, 낙후된 국기원 기본시설 보수와 편의시설 확충으로 국기원을 찾는 내방객들에게 빈축이 아닌 미소를 안겨줄 수 있는 곳으로 변하길 기대해본다. (끝)

[한혜진의 태권도 세상 이야기 ㅣ www.ilovetkd.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태마시스>
태권도와 무술에 대한 정보 소통의 장. 분야 전문가들이 뉴스, 칼럼, 전문자료 등을 전하는 팀블로그. 무술과 함께 건강한 삶을 만들어봐요. hhj1007@gmail.com
by 해니(haeny)

카테고리

태.마.시.스 (409)
한혜진의 태권도 세상 (148)
허건식의 무예보고서 (48)
서성원의 태권도와 길동무 (23)
박성진의 무림통신 (25)
태마시스 인포 (41)
무카스미디어 (88)
해니의 세상살이 (19)
태마뱅크 (15)
TNM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 1,720,564
  • 60101

달력

«   2018/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태권도와 마샬아츠의 오아시스 <태마시스>

해니(haeny)'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해니(haeny).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해니(haeny)'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